올란드 제도 쉥겐 비자 정보

 
   
 
 
 
     
 

더 알아보기: 솅겐 비자

더 많은 정보 개봉 박두!
신청에 필요한 서류들
중요한 설명들

올란드 제도는 핀란드의 자치령입니다. 수도는 마리에함입니다.

올란드 제도는 핀란드의 자치령이고 쉥겐 협약 가입 국가로 무비자로 방문이 가능한 국가입니다. 90일까지 체류가 가능합니다.

올란드 제도의 주민 대부분이 스웨덴 민족으로, 스웨덴어가 공용어입니다. 지리적으로 스웨덴에 가깝고 스웨덴어가 쓰이며, 깃발도 스웨덴 국기에 칼마르 동맹 깃발을 합친 것 같고, 역사적으로도 스웨덴 영토였지만 지금은 아니라는 점 때문에, 스웨덴 사람들이 규제를 피해서 올란드 제도로 옮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2011년에 스웨덴에서 홈스쿨링이 금지되었는데, 올란드 제도를 비롯한 핀란드 전역은 아직 합법이기 때문에 홈스쿨링을 계속하길 원하는 사람들이 올란드 제도로 이사하기도 했습니다.

본래 스웨덴의 영토였으나, 나폴레옹 전쟁 당시인 1808년에 제정 러시아의 장군인 표트르 바그라티온이 점령하였고 이듬해인 1809년, 하미나 조약의 체결로 제정 러시아에 양도되어 당시 러시아 치하의 핀란드 대공국에 속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역사적 배경 때문에 핀란드가 독립한 이후에도 이곳 주민들의 대부분이 스웨덴인이라는 문제가 생겼습니다. 1921년 이후부터 자치권이 보장되고 있으며 이 곳 주민들은 핀란드 군의 병역이 면제된다고 합니다.

2001년에 창당된 올란드의 미래라는 군소 정당은 올란드 제도를 미니 국가로 독립시키는 것을 지지합니다. 스웨덴으로 옮기면 자치권 등 핀란드에서 누렸던 특권을 잃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스웨덴으로 편입을 주장하는 정당은 없습니다.

핀란드 자치령인 올란드는 발트 해에 있으며, 핀란드 본섬과 스웨덴 사이에 있는 보트니아 만의 남쪽 끝에 있습니다.

올란드 제도는 6,500여개의 섬으로 이루어져 있지만 60개 정도에만 사람이 살고 있습니다. 올란드는 자체적인 징수 체계, 우표, 국기가 있으며 스웨덴어만 공용어입니다. 올란드는 관광객들을 위해 모험적인 섬 투어, 보트타기, 낚시, 골프 등 다양한 활동을 제공합니다. 다리와 페리가 많이 있어서 섬을 이동하는 것이 쉬우며 올란드의 도로와 길은 휴일에 자전거를 즐기기에 적합합니다.

대부분은 바위섬이며 60곳 이상은 사람이 살고 있습니다. 올란드 제도에는 총 25,000명 정도가 살고 있는데 대부분은 관광업, 해양산업, 금융업에 종사하고 있습니다.

이 섬 저 섬을 방문하는 것이 올란드를 관광하는 방법입니다. 페리와 다리가 있어서 보트, 카약, 자동차, 자전거 등으로 이동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겨울에는 스케이트도 가능합니다.

마리에함은 1861년에 짜르 알렉산더 2세가 세운 마을이며, 마리의 항구라는 뜻으로 아내의 이름에서 따왔습니다. 마리에함의 주민은 11,000명 밖에 안되지만 매년 관광객은 최대 150만 명에 달합니다. 여름에는 마리에함의 쾌적한 카페와 레스토랑이 활기를 찾습니다. 수도인 마리에함은 올란드에서 가장 큰 도시이자 유일한 도시입니다. 목재집과 녹색 공원들이 아담한 휴가지에 적합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으며 올란드 관광의 시작점입니다.

올란드의 주민들은 뛰어난 뱃사람들입니다. 이곳은 항해, 낚시와 같은 수산업이 오랫동안 주요 수입원이었습니다.

올란드 제도는 자체적인 정부, 언어, 문화 정책을 보유한 자치 지역입니다. 1922년부터 올란드는 자체적으로 국회를 세웠으며 핀란드 국회에 대의원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외교 정책, 민법 및 형법, 관세 및 금융 정책과 관련된 사안에 핀란드 법률이 적용됩니다.

마리에함은 편안하게 가족 휴가를 즐길 수 있는 완벽한 곳입니다. 또한 수천 그루의 보리수가 있는 도시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너도밤나무와 자작나무도 흔하게 볼 수 있습니다.

이 지역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떠 하나의 볼거리는 20세기 초에 건조된 목재 화물선인 폼메른입니다. 현재는 마리에함의 서쪽 항구 해양 박물관 외부에 정박되어 있는 폼메른은 한 때 영국과 호주 사이를 항해했습니다. 이 경험을 최대로 즐기고 싶다면 가이드 투어를 추천합니다.

마리에함을 방문하는 어린이들은 릴라 홀름 섬을 놓치지 마세요. 이 섬에서는 수영을 하고 해적선을 타거나 새집에서 새를 구경할 수 있습니다. 추천할 만한 또 다른 곳은, 여행객들에게 인기가 많은 그뢰나 우덴 해변입니다. 이곳에는 피크닉을 즐기고 올란드의 특선 메뉴인 카르다멈 팬케이크와 휘핑 크림을 맛볼 수 있는 멋진 장소들이 많습니다.

추천 글
저희 고객들은 저희에 대한 엄청난 이야기들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