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바르텔레미 비자 정보

 
   
 
 
 
     
 

더 알아보기: 입국 비자

더 많은 정보 개봉 박두!
신청에 필요한 서류들
중요한 설명들

생바르텔레미는 카리브 해의 리워드 제도인 생마르탱 남쪽에 있는 프랑스령의 작은 섬입니다. 이름은 크리스토퍼 콜럼버스에 연관되어 있지만, 기독교의 성인 바르톨로메에도 유래하고 있습니다. 18세기부터 19세기에 걸쳐 스웨덴이 프랑스에게 판매하였습니다. 면적은 25Km², 인구는 8,450 명이고 수도는 구스타비아입니다.

생바르텔레미는 입국 시 비자가 필요 없는 무비자 방문이 가능한 국가입니다. 90일까지 체류가 가능합니다. 생바르텔레미 여행 시, 황열 위험지역에서 입국하는 1세 이상의 여행자는 황열 예방접종 증명서가 필요합니다. 이때, 예방접종은 적어도 출국 10일 전에 완료되어야 합니다.

1493년, 크리스토퍼 콜럼버스에 의해 발견되었습니다. 콜럼버스는 동생 바르톨로메의 이름을 섬에 명명하였습니다. 원주민인 아라와 족, 카리브 족은 현지어로 오우아날라오라고 부르고 있었습니다. 1648년에 프랑스인이 정착하였고 악명 높은 해적의 은신처가 되었습니다. 1651년에는 몰타 기사단의 재산도 있었으며 1744년 스웨덴이 이 섬을 매입하였습니다. 스웨덴령이 된 1784년 사이에는 영국이 점령하기도 했습니다. 스웨덴은 이 섬에서 1786년에 서인도 회사를 설립하였으나, 이익은 별로 없었고, 1805년에 폐쇄되었습니다. 약간의 식민 활동도 이루어졌지만 경제 활동에는 전혀 적합하지 않았으며 스웨덴은 노예 무역에 착수했지만, 노예 제도는 1846년에 폐지되었습니다. 결국 1878년에 다시 매각해 과들루프의 일부로 다시 프랑스의 영토가 되었고, 1963년에는 생마르탱과 함께 과들루프에 속하는 셍마르탱-생바르텔레미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2003년 선거의 결과, 2007년 2월 22일 과들루프주에서 탈퇴하고 독자적인 프랑스 해외령으로 승격하였습니다.

섬 주민들은 스웨덴령이나 프랑스 식민지 시대에 이주해온 게르만계의 노르만인과 켈트계의 브리타니인에서 자손의 백인 계열이 대부분이며 흑인은 적은 비율로 있습니다. 최근에는 포르투갈과 브라질 등을 중심으로 외국인 노동자도 있습니다. 공용어는 프랑스어, 프랑스어계 크레올어입니다. 영어도 사용하며 포르투갈이나 브라질에서 온 노동자들은 포르투갈어와 스페인어도 사용합니다.

생바르텔레미 섬은 21km에 이르는 조용하고, 우아하고, 럭셔리한 분위기의 장소입니다. 귀스타비아 항구에서 화려한 요트를 감상해 보세요. 혹시라도 방향을 잃으셨다면 콜롱비에 안내판을 따라 이동하면 그랑 퐁의 천연 수영장까지 연결된 긴 조약돌 해변으로 가는 길을 찾으실 수 있습니다. 앙스 데 플라망에서 말을 타고 산책하거나 생장 바닷가에서는 거북이들 사이에서 수영을 즐기실 수도 있습니다.

생바르텔레미는 프랑스 앤틸리스 제도의 섬 중에서 가장 작은 섬입니다. 아주 조용하고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숨겨진 보물 같은 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평화로운 자연 속에서 휴식하고, 거북이와 함께 수영하고, 절벽에서 다이빙하고, 터키색 파도를 타며 서핑하고, 다양한 요리를 맛보고, 여유롭게 보트 여행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섬의 해안은 복잡하고 작은 항구가 많습니다. 섬의 최고봉은 281m의 몸 뒤 뷔티트 산입니다.

섬에는 20여개의 아름다운 해변이 있고 주변에 호텔과 리조트등이 있어 휴가를 보내려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습니다. 또한 세인트 바스 버켓 보트 경주는 매년 3월중에 열리고 있습니다. 카리브해를 만끽하며 운항하는 요트를 타고 세이트 바스를 관광하는 것은 최고의 추억이 될 것 입니다. 그래서 해외 유명 배우들도 많이 방문하는 장소입니다.

빨간 지붕들이 즐비한 수도인 구스타비아는 작은 항구 도시입니다. 세련된 부티크, 면세점 및 아트 갤러리가 거리를 따라 늘어서 있습니다. 많은 크루즈 선착장에서 승객을 유혹하는 레스토랑들은 프랑스 스타일의 요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도시는 U 자 모양으로 항구 주위를 감싸고 있으며, 거대한 메가 요트 옆에 소박한 낚시 보트도 정박해 있는 모습을 보실 수 있습니다.

도시의 아름다운 전경을 감상하시려면 포트 구스타브를 방문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스웨덴 통치기간 동안 가장 중요한 요새로 언덕 꼭대기에 위치해 있습니다.

세비트 바스 시립 박물관을 방문하시여 섬의 역사에 대해 공부하실 수도 있습니다. 성 바르톨로메 오 성공회 교회는 1855년에 세워졌으며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는 장소입니다.

생 진은 섬의 중심부에 있는 작은 마을입니다. 유명한 관광지로 멋진 레스토랑, 쇼핑 광장, 부티크가 있습니다. 섬의 유일한 공항이 인근에 있으며 소형 항공기들이 이착륙합니다. 근처에는 생 진 베이 비치가 있습니다. 하얀 모래의 아름다운 백사장과 멋진 산호초를 자랑하는 곳입니다.

추천 글
저희 고객들은 저희에 대한 엄청난 이야기들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