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마르탱 비자 정보

 
   
 
 
 
     
 

더 알아보기: 입국 비자

더 많은 정보 개봉 박두!
신청에 필요한 서류들
중요한 설명들

생마르탱은 카리브 해의 리워드 제도에 있는 생마르탱 북부에 있는 프랑스의 해외 준주입니다. 세인트마틴 섬의 북부를 차지하고 있으며, 네덜란드령 신트마르턴과 섬을 공유하고 있습니다.

생마르탱은 입국 시 비자가 필요 없는 무비자 방문이 가능한 국가입니다. 90일까지 체류가 가능합니다.

이 섬은 1493년에 크리스토퍼 콜럼버스에 의해 발견되어 산 마르틴 섬이라고 명명되었지만, 스페인은 이 섬을 식민지로 중요하게 여기지 않았습니다. 이 섬에 주목을 한 것은 프랑스와 네덜란드 였습니다. 프랑스인들은 트리니다드와 버뮤다의 중간에 본사를 바라고 있어서 1630년에 프랑스와 네덜란드가 잇따라 섬에 와서 해적의 은신처로 사용하였습니다.

1633년, 스페인이 네덜란드에서 섬을 장악하고 기존 정착민의 대부분을 추방하였습니다. 스페인은 네덜란드의 탈환 시도를 물리쳤으나, 다른 한편으로 거점 사업에 대한 관심을 잃고 30년 전쟁의 종결과 함께 섬을 포기하였습니다.

공백지로 바뀌면서 네덜란드와 프랑스가 다시 식민지화 하려고 했습니다. 프랑스는 세인트 키츠 에서 네덜란드는 신트외스타티위스 섬에서 각각 식민지인을 섬에 보냈습니다. 이 과정에서 충돌도 발생하고 상대가 쉽게 물러서지 않는다는 것을 알았고, 쌍방은 전면전에 돌입하는 것을 피하기 위해, 1648년에 콩코르디아 조약에 서명하여 섬을 양분 하였습니다. 그 이후도 영토 분쟁은 끊이지 않았습니다. 1648년부터 1816년까지 변경지역은 16번 분쟁이 발생 하였고 현재 경계선이 확정 된 것은 1815년의 파리 조약입니다. 이 섬에는 아프리카에서 많은 노예가 들어왔습니다. 먼저 섬에 노예를 데리고 온 것은 스페인인들 이었지만, 설탕 플랜테이션이 확대되면서 노동에 종사하게 된 노예의 수는 크게 늘어났습니다. 1848년 7월 12일, 프랑스 측에서 노예제를 폐지하였습니다.

노예 제도 폐지 후 플랜테이션 경영은 쇠퇴하고 섬의 경제가 쇠락하였습니다. 1939년 생마르탱은 면세 항구를 선언했습니다. 프랑스측이 관광 산업에 주력을 시작한 것은 1970년대부터로, 1950년대에 이미 관광업을 중심으로 한 발전을 보였으나 네덜란드 측에 뒤지고 있었습니다. 프랑스 측에서 1980년대에 호텔 건설 등 대규모 관광 개발이 진행되었습니다.

생마르탱은 프랑스 해외 준주입니다. 과들루프 주 의 관할 하에 북부 제도로 총칭된 생바르텔레미 섬과 함께 생마르탱-생바르텔레미 카운티를 구성했었습니다.

과들루프 주에서 이탈하며 생바르텔레미와의 분리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져, 2003년 주민 투표에서 76.17%가 독자적인 해외 준주가 되는 것을 선택했습니다. 2007년 2월 22일에 생마르탱은 독자적인 해외 준주로 출범했습니다. 해외 준주 생마르탱 영역에는 북동쪽 3km 탄 타마르 섬 등 주변의 작은 섬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생마르탱은 산악 지형이고 많은 언덕과 많은 하천이 있습니다. 또한 모래톱이 발달하여 많은 석호 를 가지고 있습니다. 프랑스 측 남부 섬의 거의 중앙에 있는 해발 424m의 피크 파라디는 섬의 최고봉입니다. 서부에는 심슨 베이 라군이 위치하고 있습니다. 해양성 열대 기후이며 북동 무역풍이 불며 기후는 온난하고 연평균 강수량은 1500mm입니다. 7월에서 11월까지 허리케인 시즌입니다.

생마르탱 여행은 백사장이 있는 작은 섬인 피넬까지 수상 택시를 타고 이동하거나 마호 해변의 모래사장에서 느긋하게 휴가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해변에서 충분히 쉬셨다면 프랑스령 도시 마리고와 네덜란드령 도시 필립스버그에서 쇼핑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하이네켄 보트 경기를 관람하거나 그랑-카즈에서 매주 화요일에 열리는 축제와 왕의 날 축제도 함께 즐겨보세요.

생마르탱 섬은 현재 섬 재건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지난 2017년 9월 5일~9월 6일 밤 사이에 강력한 허리케인 이르마가 이곳을 휩쓸고 지나갔습니다. 생마르탱 섬은 자연 재해로 인해 많은 피해를 입었지만 2018년부터 여행객들을 다시 맞이하기 위해 재건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생마르탱 섬이 프랑스령과 네덜란드령으로 나뉘어 있습니다. 생마르탱 섬은 면적 86km²의 아담한 섬이지만 37개의 백사장 해변과 300개 이상의 레스토랑이 있는 카리브해 최고의 미식 여행지입니다. 또한, 110개 국 이상의 다양한 주민이 모여 살고 있는 지역이기도 합니다. 생마르탱에서 다채로운 문화와 맛있는 요리를 즐겨보세요.

추천 글
저희 고객들은 저희에 대한 엄청난 이야기들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