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트세라트 전자 비자 정보

 
   
 
 
 
     
 

더 알아보기: e-비자

더 많은 정보 개봉 박두!
신청에 필요한 서류들
중요한 설명들

몬트세렛은 캐리비안해의 리워드 제도로 알려진 곳에 위치해 있습니다. 영국의 해외 영토이며 해안선의 약 40km의 작은 섬 지역입니다. 주민은 많은 수가 아일랜드에서 이주해온 이주민으로 구성되 있으며 카리브 해의 에머랄드 섬이라는 별명으로 불리우고 있습니다.

몬트세렛은 유명한 화산인 수 프리 에르힐스가 활동하고 있는 나라이며 역사적으로 1995년 7월 18일 섬의 남쪽에서 휴면 상태에서 깨어나 폭발을 하였고 이로 인하여 플리머스가 파괴되었습니다. 당시 1995년과 200년 사이에 섬 인구의 3분의 2는 영국으로 피난하여 1997년에는 1200명 이하의 인구만 섬에 존재하였고 2016년에는 다시 5000명으로 인구가 증가하였습니다.

몬트세렛을 방문하기 위한 비자는 필요하지 않으며 180일간 체류기간이 허용됩니다.

역사적으로 살펴보면 대항해 시대 때 많은 아일랜드인이 1632년에 몬트세렛에 정착하였고 그 후 프랑스에 지배되기도 하였지만 다시 영국의 지배하에 들어왔습니다. 이후 아프리카 노예들이 들어와서 대규모 농장이 건설되어 운영되다가 1768년에 대규모로 노예 반란이 일어나기도 합니다. 그러나, 노예들은 자유를 쟁취하지는 못했고 이때 반란을 기념하여 세인트 패트릭 데이라는 공휴일로 기념하여 축제를 개최하였습니다. 축제에는 노래, 춤, 음식과 더불어 전통 의상으로 몬트세렛의 문화를 기념하는 행사가 되었습니다.

몬트세렛의 많은 인구가 아일랜드 사람들이 차지하기 때문에 문화와 언어까지도 중요한 위치를 지닙니다. 노예로 들어온 흑인들에게서도 아일랜드 언어가 통용되기도 했습니다.

1979년부터 1989년까지 조지 마틴의 에어 스튜디오 지부의 본거지였으며 많은 음악가들이 방문하여 녹음을 할 만큼 인기가 많은 장소였습니다. 그러나, 휴고 허리케인의 영향으로 폐쇄되었습니다. 조지 마틴은 화살 폭발로 인한 섬의 희생자들과 가족들을 돕기 위해 기금을 마련하였고 첫 번째 행사는 1997년 9월 런던의 로얄 알버트 홀에서 많은 음악가들로 구성된 스타 얼라이언스 이벤트를 가졌습니다. 이 공연의 모든 수익금은 섬 주민들을 위한 구제 수단으로 기부되었습니다. 두번째 계획은 비틀즈의 노래인 예스터데이에 대한 500편 한정의 리소그래피 판매였습니다. 이 행사를 통해 140만 달러가 모금되었으며 몬트세렛의 새로운 문화 및 커뮤니티 센터 건설에 자금을 지원했으며 섬의 재활을 위한 많은 도움을 주었습니다.

몬트세렛의 유명한 요리로는 키드 스튜가 있는데 진한 염소 고기 스튜로 빵과 함께 제공됩니다. 캐리비안 지역에 위치해 있지만 영국의 영토이기 때문에 카리브 요리와 영국 요리가 퓨전된 독특한 식문화를 가지고 있으며 식재료로 생선, 해산물, 닭고기 같은 종류를 구이로 요리합니다. 마히 마히라는 전통 빵을 만들어 먹기도 하며 스페인, 프란스, 아프리카, 인도, 아메리카 같은 여러 나라의 식문화가 융합된 독특하고 복잡한 식문화를 가지고 있습니다.

몬트세렛에는 화산 천문대와 몬트세렛 국립 박물관의 중요한 관광지가 있습니다. 플리머스를 방문하신다면 화산 폭발로 인한 피해로 많은 사람들이 죽음을 당한 슬픈 기억을 살펴 보실 수 있습니다. 높이 솟아있는 첨탑을 제외하고는 모든 것이 재가 되었으며 호텔의 수영장에도 화산재가 덮여있는 모습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때문에 한때 수도였던 플리머스는 이제는 버려졌으며 섬의 북쪽에 있는 리틀 베이가 새로운 수도로 정해졌습니다. 워낙 피해가 심각했던 탓에 영국 정부는 섬 전체를 포기하고 모든 주민을 대피하려고 했으나 몇몇 주민들의 거부로 1200명 가량만 거주하다가 다시 5000명 이상으로 인구가 늘어났습니다.

현재 몬트세렛에 인기있는 스포츠는 농구, 크리켓, 축구로 여러 팀들이 활발히 활동 중이며 축구 같은 경우는 영국의 리그에 진출하여 인정받기도 합니다. 관광객들을 위한 스포츠로는 서핑이 유명하며 많은 서퍼들이 방문하여 수려한 자연 경관과 서핑을 즐기기도 합니다.

공식적인 언어는 영어이며 주민들은 친절하고 조용한 분위기를 즐기는 여행객이라면 한번쯤은 방문해도 좋을 멋진 장소로 추천하고 싶습니다.

추천 글
저희 고객들은 저희에 대한 엄청난 이야기들을 합니다